전체15

 체중 천천히 줄여야 성장 부작용 없어

, Hit : 2525
  관리자    http://slim4u.co.kr

아이가 비만이라는 진단이 나왔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.

만약 비만으로 인한 합병증이 없는 상태라면 우선 현재의 체중을 유지하는 것도 별무리가 없다. 아직 성장기에 있기 때문에 체중이 증가한 후에 키가 따라서 자라면 더 이상 비만은 큰 문제가 되지 않기 때문.
합병증 우려가 있는 경우라면 체중을 줄여나가야 한다. 그러나 너무 빠른 속도로 줄여나가려 하면 키의 성장에 지장이 있을 수 있는데다 심리적인 부작용도 따르게 된다. 체중 감량을 하려면 약 6개월 정도의 시간을 두고 장기적인 계획을 세우는 것이 필요하다.
하루에 식사를 통한 섭취 열량을 300~500㎉만 줄이고 적절한 유산소 운동을 겸비한다면 1주일이면 체중을 약 500g정도 줄일 수 있다. 대개 과자 한 봉지만 줄여도 하루 목표량은 채워진다.
인제대 이가영 교수는 "곡류 어육류 채소류 지방류 우유류 과일류 등 성장에 필요한 6가직 식품군은 골고루 매일 섭취하도록 하되, 간식 등의 양을 줄이고 신체 활동량을 늘려 에너지를 많이 소모하도록 할 필요가 있다"고 말했다. 특히 매일 30~40분씩은 달리기를 하거나 자전거를 타는 등 적극적인 신체 활동을 하도록 한다.

이와 함께 아이들이 건강한 식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부모들이 알아야 할 것들 중엔
△천천히 식사하게 할 것
△가능한 한 가족들이 함께 식사할 것
△간식을 없애기보다는 건강한 간식으로 대체할 것
△TV를 보면서 먹지 못하게 할 것
△포상이나 벌로 먹을 것을 이용하지 말 것
△영양 균형을 생각하여 외식을 선택할 것 등이 있다.




출출한 겨울밤-백해무익 밤참
어릴 때 살은 키로 간다고? 뚱뚱하면 성장 멈출 수도!

Copyright 1999-2001 Zeroboard / skin by tcp